닫기

TOP

DOWN

">

종료된 이벤트 입니다.

총 175건의 COMMENT가 있습니다.

코멘트 목록
175 완전 기대되네요! 꼭 가서 보고싶어요~ 일하면서 받은 스트레스를 뮤지컬보면서 풀고 싶어요! fntmzk** 2018-11-15
174 차지연배우 완전 좋아하는데 꼭보고싶어요~~~ rudal48** 2018-11-15
173 실력파 배우들만 죄다 모아놓은거 같은데요? 캐스팅을 보니까..ㄷㄷ 차지연님 송용진님 기대많이 되네요. 근데 어떤 배우조합이더라도 각각의 색깔이 있을것같아서 볼때마다 새롭고 신선할꺼같아요. spiderwe** 2018-11-15
172 우와, 정말 기대중이에요. 요즘 일상에 지쳐있었는데 한 편 보며 스트레스 날려버리고 싶어요. 꼭 보고싶습니다. 감사합니다♡ truetr** 2018-11-15
171 완전완전 기대중인 작품예요!! 관람하고 싶어요!!! jms20** 2018-11-15
170 거부할수 없죠. ♡♡♡초연 때 마이클 리, 김재범 배우로 봤는데 정말 끝내줬어요. 새로운 페어들로 꼭 보고 싶어요. nabi** 2018-11-15
169 빛이 어둠 안에서 존재하듯, 선과 악의 경계 그 어느 시점에 우리가 서 있다면 과연 우리는 무엇을 선택할 수 있는가 dofks15** 2018-11-14
168 너무 기대됩니다. 꼭 보고싶어요. socios** 2018-11-14
167 너무 보고싶어요 hunhot** 2018-11-14
166 너무너무 보고싶은 뮤지컬입니다~!!!! honey10** 2018-11-14
165 넘버가 정말 좋아요.. 연강으로 돌아온 더 데빌 꼭 보고 싶습니다! scs27** 2018-11-14
164 화이트와 블랙 둘다 연기하는 차지연씨의 모습을 보고싶어요~ 다들 쟁쟁한 배우분들이라 어느 누구와 함께 해도 멋진 작품이 될거라는 기대와 말로만 듣던 넘버들을 직접 두 귀로 라이브로 듣는 다면 그야말로 올 한해 최고의 선물이 될거에요 파우스트를 각색한 거라하니 연극 파우스트와 비교하며 더 좋은 공부도 될것 같아 기대가 됩니다 happy2** 2018-11-14
163 보고 싶어요! 꼭요!!!!!!! aaaa7** 2018-11-14
162 자신의 욕망에 의해 파멸하는 인물들의 이야기가 더욱 현실감 있게 다가올 [더 데빌] 강렬한 매력으로 더욱 진하게 다가올 작품이라서 과연 그 끝이 어떻게 마무리 될지 무척이나 궁금합니다. 마성의 매력이 넘치는 작품이라고 해서 완전 기대되는 공연이에요. 멋진 공연으로 많은 관객들의 사랑 듬뿍 받고 저도 그 감동에 함께 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 redsky** 2018-11-14
161 거부할 수 없는 치명적 유혹에 빠지다. 상상만으로는 부족한 그 무언가의 판타지. 그 틀 안에 갇혀 허우적 대는 관객은 헤어 나올 수 없는 더 데빌의 마력에 빠져 들거 같습니다. qkrrmagh** 2018-11-14
160 뮤지컬_더 데빌스토리 전개 및 배우들의 연기 기대됩니다 zxcvbn** 2018-11-14
159 폭발합니다. 내적 흥이 폭발해요. 어느 하나 빼 놓으면 섭섭한 더데빌의 모든 넘버는 사랑입니다. 어떻게 이 작품에 빠지지 않고 버틸 수 있을까요? 초연 쇼케이스 갔던 기억이 새록 새록 나지 않나여? 첫 만남 부터 강렬했던 그 때 그 기억을 다시 폭발 시킬 때가 왔습니다. GOGO! ehrnfn1** 2018-11-14
158 꼭 보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ok3093** 2018-11-14
157 [공유완료] https://blog.naver.com/wlgns015/221398059439 상징적인 무대와 압도적 조명의 완벽한 조화!! 지난 시즌 수많은 호평속에 여러 영상과 리뷰를 통해 느낀 <더데빌>에 대한 저의 개인적으로 각인된 이미지는 바로 위의 이유인 것 같아요. 명작을 모티브로 하는 작품은 정말 많지만 얼만큼 원작 그대로를 잘 살렸는지.. 또는 얼마나 잘 각색했는지.. 또는 전혀 새로운 작품이라 할만큼 새롭게 잘 창작해 냈는지 다양한 시선에서 바라보며 평의 기준을 삼을 수 있지만.. 더데빌만큼은 모든것을 뒤로하고 가장 중요한 무대와 조명의 힘에 대해 강하게 느낍니다. x-white와 x-black 의 화려한 역할의 크로스라인 존파우스트와 그레첸의 화려한 캐스팅으로 포진된 락오페라라 불리어질 만큼 웅장한 스케일이 알 맞는 큰 극장무대에서 새롭게 만날 수 있다하니 얼마나 보고 싶은지 모르겠어요. 여러 영상들을 통해 공연에 임하는 배우분들의 작품에 대한 기대 또한 관객에게 많은 자극을 주고 매시즌 업그레이드를 통해 정말 굳히기 들어가는 이번 시즌이라는 인터뷰내용에 절대 이번 시즌만큼은 놓쳐선 안되겠다!! 싶었어요. 언제나 감명깊은 책이나 문화활동에 대해 친언니와 토론을 하는것을 좋아하기에 꼭 함께 이 작품 함께 보고 싶습니다. 유익하고 좋은 시간 만들고 싶습니다! wlgns0** 2018-11-14
156 핫트랙스에서 뽑은 공연이벤트인만큼 더욱 기대되는 작품입니다. 또한 쟁쟁하고 유명한 배우님들 캐스트라 더욱 기대되고 있습니다. 쏠로의 추운저녁을 공연관람으로 응원해주세용^^! pink** 2018-11-14
처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