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RSEY
일시품절

NOKDU(녹두) - MERSEY

  • 판매가
    15,000 12,000 (20.0%)
  • 통합포인트
    120원 (1%적립)
    ?

    통합포인트 안내

    • 핫트랙스 온라인/오프라인, 교보문고 온라인/오프라인, 모바일 교보문고에서 모두 적립·사용 가능!
    • 10원 이상의 포인트도 바로바로 사용! (영업점은 1,000원 단위 사용)
      주문 시, 10원 단위부터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 자동적립되는 편리한 포인트!
      구매 후 어떤 절차나 과정없이 바로 자동으로 적립됩니다.
    • 포인트 확인도 폭넓~게!
      온라인 마이룸, 모바일, 무인가입기, 영업점 영수증 등에서 적립하거나 사용하신 포인트 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상품 구매 시 해당 상품의 적립률에 따라 지급되며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이 발송완료 된 후 자동 지급됩니다.
      단, 쿠폰 또는 마일리지, 통합포인트 사용 시 예상적립금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주문취소나 반품시에는 적립된 통합포인트가 다시 차감됩니다.)
    닫기
  • 카드혜택
    신용카드할인안내
    ?

    신용카드 할인안내

    • 신용카드
      신한카드 -2~6개월, 12개월(부분) 무이자 하나카드 -2~3개월 무이자 국민카드 -2~5개월 무이자 비씨, NH농협, 현대, 삼성카드 -2~6개월 무이자 유의사항 -법인,체크,선불,기프트,하이브리드 제외
      -무이자 적용 최소결제 금액 등 상세 내용은 결제 팝업창에서 확인 요망
    닫기
  • 배송구분
    핫트랙스 배송
    ?

    핫트랙스 배송

    2,000 원 (20,000 이상 구매시 무료)

    도서·산간지역 추가요금 있음

    닫기
  • 상품코드
    8809634380333 (음반코드 : 2533680)
  • 배송안내
    예상출고일 7일 이후 (상품주문 후 9~10일 이내 받을 수 있습니다.)
  • 수량

음반 판매자료는 온/오프라인 동일하게 한터차트와 뮤직뱅크 차트, 가온차트 판매량 집계에 100% 반영됩니다.

Music sales data from both ON&OFF LINE STORES, Would be 100% counted for HANTEO CHART/MUSIC BANK CHART/GAON CHART.

twitter facebook pinterest

음반정보

Track List

DISC 001
Track ListNO, 곡명, 듣기
No. 곡명 듣기
001 81 듣기
002 LAD 듣기
003 OMW! 듣기
004 잘 살고 있어요 듣기
005 EVERYTHING 듣기
006 원아 듣기
007 열한시간 듣기
  • 미디어 : CD
    ?

    미디어 코드 안내

    • SACD
      본 음반은 Super Audio CD Players에서만 재생 가능합니다.
    • SACD Hybrid
      본 음반은 일반 CD Players, Super Audio CD Players 모두 재생가능합니다.
    • DVD Audio
      이것은 오직 DVD 플레이어에서만 재생 가능한 고음질 5.1채널 CD로서 영상은 포함되어 있지 않으니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 Blu-Ray
      화질, 음향이 DVD보다 진화된 차세대 영상미디어 입니다.
      Blu-Ray는 Blu-Ray 전용플레이어서만 플레이가 되며, DVD 플레이어에서는 재생이 되지 않습니다.
    • Blu-Ray Audio
      영상이 없는 '듣는 블루레이'입니다.
      Blu-Ray Audio는 Blu-Ray 전용 플레이어에서만 플레이가 되며, CD플레이어, DVD플레이어 등에서는 재생이 되지 않습니다.
    닫기
    |
  • 수입구분 : 라이센스 |
  • 디스크 수 : 1 DISC |
  • 지역코드
    ?

    지역 코드 안내

    • 0 지역에 상관없이 재생가능
    • 1 미국을 포함한 북미 지역
    • 2 일본 및 유럽
    • 3 우리 나라를 포함한 동남아 지역
    • 4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남아메리카
    • 5 러시아, 아프리카
    • 6 중국
    • 7 국가간을 여행하는 비행기나 선박 내
    닫기
    |
  • 제조국 : 한국

음반정보

NOKDU(녹두) - MERSEY

81번 집 노란색 대문을 열며 시작되는, 낯선 이방인이었고, 큰 꿈을 꾸던 소년이었던 청춘의 노래.
열한시간을 건너, 뜨겁게 사랑했고, 외롭고, 불안하고, 위태롭지만 잘 살고 있다며 스스로에게 전하던 위로. 이 음악을 듣는 이들에게도 그 위로가 전해지길.

각자의 레트로, 녹두의 레트로: 녹두 nokdu [Mersey]

레트로가 트렌드다. 옛것이 최신 유행이라니, 아무리 생각해도 이상한 조합이라는 생각을 하면서 오늘도 어쩔 수 없이 들려오는 익숙한 소리에 몸을 기댄다. 생각해 보면 레트로란 단어는 너무 넓고 크다.

누군가는 자신의 젊은 시절을 화려하게 장식한 추억의 노래들을 레트로라 부르고, 또 누군가는 80년대 무드 가득한 신시사이저 음이나 옛 게임기에서 들릴 법한 ‘뿅뿅’ 소리를 레트로라 부르니 말이다. 누구 하나 특별히 틀린 말을 하는 건 아니라는 전제하에 이것 하나만큼은 확언할 수 있다.

지금은 각자의 레트로가 서로 다른 영역에서 각자의 빛을 내는 레트로 전성시대라는 사실 말이다.

싱어송라이터 녹두의 음악 역시 그런 레트로의 영역에서 소화될 가능성이 농후한 음악이다. 실제로 레트로는 녹두의 음악을 이야기할 때 절대 빠지지 않는 단어다. 어쩌면 당연한 결과다.

프로듀서로 활동하던 그가 아날로그 신스의 매력에 빠져 역으로 음악을 거슬러 올라가다 보니 만난 것이 알 재로, 어스 윈드 앤드 파이어, 스티비 원더 같은 아티스트들의 음악이었으니 말이다.

급히 올라갔던 길을 다시 내려오며 하나하나 뜯어본 이들의 음악에 대한 리스펙트와 오마주는 BTS ‘Fake Love’, Camila Cabello ‘Havana’, 우원재 ‘시차’ 같은 요즘 곡들의 80년대풍 리믹스로 이어졌다.

옛 사운드와 감성에 대한 녹두의 면밀한 탐구 정신은 그가 지금껏 발표한 노래들을 시간순으로 들어보는 것만으로 충분히 느낄 수 있다.

2018년 자신의 명의로 발표한 첫 싱글 ‘Say My Name’ 때만 해도 상쾌한 팝 사운드가 전반적인 분위기를 장악하던 그의 노래들은 2019년 발표한 첫 EP [nokdu ep vol.1] 그리고 최근 발표한 싱글 ‘baby baby’, ‘잠깐만’을 거치며 녹두만의 레트로를 한 계단씩 밟아 나갔다. 아날로그 신시사이저 소리가 전하는 푸근함, 80년대 풍 미니 무그 사운드, 기타와 베이스로 만들어내는 쫀득한 리듬, 곡의 브리지에 등장하는 색소폰, 안개처럼 퍼져 나가는 풍부한 코러스가 찬찬히 쌓였다.

그 위로 꾸미거나 멋을 내는 창법은 체질적으로 맞지 않는다는 녹두의 담백한 목소리가 얹혔다. 절묘한 조화였다. 시대만 다를 뿐 거의 같은 재료를 공유하고 있는 김현철이나 빛과 소금 같은 이름이 소환되지 않을 수가 없는 노릇이었다.

이렇듯 모든 토대가 갖춰진 뒤 발표된 녹두의 [Mersey]는 앞서 언급한 ‘각자의 레트로’ 가운데 ‘각자’에 조금 더 방점을 찍는 앨범이다.

영국 유학 시절 거주했던 리버풀을 현지인이 부르는 호칭이라는 ‘Mersey’를 그대로 사용한 앨범 타이틀에서 당시 살던 집 문에 적혀 있던 번호 ‘81’을 제목으로 삼은 첫 곡까지, 앨범은 온통 녹두의 지난 시간을 담고 두드리며 더듬는다.
꿈과 사랑, 희망과 이별, 위로 등 우리 삶의 보편적인 이야기에 고향과 열 한 시간 시차가 있는 타지에서 보내는 20대의 한 자락이라는 개인적인 서사가 더해진 셈이다.

개인적 토로로 조금 더 가까워진 화자와 청자의 거리 사이로 음악이 스며든다. [Mersey]에 담긴 음악들은 습관적인 레트로풍 음악이 아닌, 시간이 지나며 점차 녹두의 삶에 스며든 레트로 사운드를 청자에게 새롭게 설득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따라서 앨범 [Mersey]에 어린 ‘레트로’ 기운은 특정 악기나 사운드, 분위기의 활용이 아닌 보다 감성적인 부분에 밑줄을 긋는다. 단적으로 더블 타이틀로 정해진 ‘LAD’와 ‘원아’의 경우 녹두가 들려준 기존의 레트로 팝 무드가 아닌 진중한 록/팝 발라드 성향이 짙은 곡들이다.

다만 그 안에 녹아 있는 감정선은 한때 우리의 삶을 날카롭게 관통했던 순간들 그대로다. 내일의 나는 더 빛날 거라는 무모한 그러나 유일한 믿음(‘LAD’), 아름답게 무너지는 것들을 힘없이 바라볼 수밖에 없었던(‘원아’) 시간 같은 것들. 전작들보다 부쩍 힘이 붙은 녹두의 짙어진 목소리가 그의 추억 속으로 듣는 이들을 자꾸만 잡아 이끈다.

만약 지나고서야 깨닫게 되는, 내 생애 가장 빛났던 시절에 대한 애틋한 기억을 레트로라 부를 수 있다면 [Mersey]는 그러한 각자의 레트로가 각자의 노래를 부르는 한 장이다. 과거가, 기억이, 추억이 넘쳐흐른다.
- 김윤하 / 대중음악평론가

가슴에 자욱을 남기는 필 굿 뮤직

뻔하지 않은 감수성을 찾는 청자들을 향해 너도 나도 ‘시티팝’이나 ‘레트로’ 같은 적당히 애두른 단어를 들이밀 때 녹두(Nokdu) 역시 그 경향 안에 묶이기는 한다. 그러나 2018년 첫 싱글 “Say My Name”을 시작으로 녹두가 보여주는 팔레트는 경향 안에서도 뚜렷한 차이를 보여준다.

훵크 특유의 끝없이 빙글빙글 굴러가는 듯한 운동감과 현대적인 R&B를 결합해, 차라리 90년대 동아기획의 ‘퓨전 재즈’를 재해석하는 듯한 인상을 준다. 부드러운 무게감과 날렵한 맑음을 함께 지닌 그의 음색 또한 묘하게 현실에서 동떨어져 낭만 속을 부유한다.

유행하는 사운드를 잡아채기보다 자신의 사운드를 탐구하는 ‘알짜배기’만이 보여줄 수 있는 것들이 그의 음악에는 있다.

미니앨범 “Mersey”는 다시 트렌드를 딛고 한 걸음을 나아간다. 자신의 리버풀 유학 시절을 회고하며 작업했다는 곡들은, 전작들보다는 팝송의 옷을 잘 갖춰 입는다. 끝이 없을 듯한 방황 속에서 다만 서로에게 위로가 되는 인연과, 아름다운 무너짐을 말하기 위함이다.
그러나 쉴 틈 없이 돌아가는 리듬 위에서 이미지를 던져대던 특유의 들큰한 로맨틱함은 여전하다. 다만 마음 속으로 보다 깊고 진솔하게 들어온다. 트렌디해 보이던 그의 전작들이 이유가 있었듯, “Mersey”에도 분명한 자신만의 이유가 있다. 녹두는 그런 뮤지션이다.

몸에 잘 맞는 옷이 우연찮게 유행까지 하는 이들이 있다. 그들 중 일부는 자신의 세계를 더욱 근사하게 확장해 보인다. 그런 모습을 지켜보는 기쁨을 제공할 만한 EP다. 또한 녹두를 처음 만나는 청자에게도 이 음반은 드문 경험을 줄 것이다.

가슴 속에 자욱을 새기고 가면서도 ‘feel good’ 뮤직으로서 역시 더없이 완벽하므로. - 미묘 (대중음악평론가)

상품후기

CD, DVD 관련 상품은 상품평을 작성하셔도 포인트 적립대상에서 제외입니다.

상품Q&A

상품 Q&A는 상품문의하기를, 주문/배송/교환/반품 문의는 고객센터 문의하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배송/교환/반품

배송안내

  • -핫트랙스 배송 : 2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2만원 미만 구매 시 배송비 2,000원
  • -브랜드별 배송 : 브랜드 정책에 따라 무료배송 혹은 배송비 부과 (상품상세정보에서 배송비 기준 확인가능)

* 배송비

  • -도서, 산간, 오지, 일부지역, 설치배송 상품 등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 -무료배송 상품과 함께 구입 시, 기준금액 미만으로 구입하시더라도 해당 브랜드 상품은 무료배송 됩니다.
  • -핫트랙스 배송과 브랜드 개별 배송비는 별도로 부과 됩니다.

* 배송기간 및 방법

  • -결제 완료 후, 1~5일 이내에 배송 됩니다. (단, 상품의 재고 상황이나 배송 상황, 지역특성에 따라 배송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 -주문제작 상품 및 가구와 같은 업체 직배송 상품은 제작기간과 배송시기를 별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 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변경 될 수 있습니다.)
  • -브랜드별 배송 : 브랜드 정책에 따라 무료배송 혹은 배송비 부과 (상품상세정보에서 배송비 기준 확인가능)

* 반품/교환 방법

  • -MY HOTTRACKS > 주문정보 > 반품/교환신청
  • -고객센터 > SOS상담
  • -고객센터 (1661-1112)

* 반품/교환가능 기간

  •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 -상품불량 및 오배송 등의 이유로 반품/교환을 하실 경우 반품/교환비는 무료 입니다.
    (단, 판매자가 반품된 상품 확인 후 상품불량이 아닌 것으로 확인 될 시 반송비를 고객님께 부과할 수 있습니다.)
  • -고객변심으로 인한 교환/반품의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 입니다.
  • -고객변심으로 인한 교환/반품 시 주문에 사용된 할인쿠폰은 반환되지 않습니다.

* 반품/교환 불가사유

  • -반품/교환 가능 기간을 초과한 경우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밀봉상품, 제품 수선, 세탁, 기타 사용/분리/훼손)
  • -설치상품의 경우 설치가 완료되어 상품의 가치가 훼손된 경우 (예: 설치가전, 가구, 식품 등)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영상화보집)

기타 사항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